글 수 53

정말정말 오랜만에 왔습니다.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잊고 지내가다 최근에 우연히 알게된 같은 뿌리의 아이를 만나고..

다시끔 찾았네요..

어렸을때..(라고 해도 2년전인가요??) 글을 올렸었는데..

밑에 제가 쓴 글을 봐도 제가 한심하네요.

여기를 조금만 잘 살펴봤어도 충분히 알았을텐데;;

제가 예전에 33대손이라고 적었었는데..

사촌 오빠나, 아빠...(아버지)와 형제들..(백부님과 숙부님), 할아버지의 이름을 살펴보니..

전 32대손 같습니다;;;

부끄럽네요..조금만 자세히 살펴볼걸..

사촌 오빠가 아들을 낳았는데..돌림자를 쓴 것이 맞는거 같은데..

이름이 다른 것 같더라구요..

제가 조카아이의 이름을 잘 못 알고 있나봐요..

조카애 이름이 경모인 줄 알았는데..항렬자를 보니 없더라구요;;

아마 목인듯;;;

이제라도 제대로 알았으니 됐다고 해야할까요 ^^;; 어찌해야하지;;;

있다 자고 일어나서 아빠에게 전화를 해서 다시 한 번 자세히 물어봐야겠어요~

평생 잘못 알고 있는 것 보다는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자세히 알고 있는게 낫겠죠~

전 시집 왔지만..그래도 진양하씨니까요 ^^

 

늦은 시간 와서 다시 한 번 살짝 둘러보고 그냥 주저리주저리 쓰다 갑니다~


하지현

2012.01.11 10:50:34
*.41.26.215

친척오빠한테 물어봤는데요..

조카애기 이름은 경모가 맞고..돌림자는 秀 라네요..

할아버지가 지어주신거라는데..돌림자를 착각 하신듯;; (원래 목으로 하시려다 잘못 보셨나;;)

부산갈매기

2012.01.12 10:52:50
*.134.8.166

지현일가님 반가워요

그나이에 관심이 있다는게 대단한거에요 나이가 60세가 넘어 할아버지라도 종사에 관심이 없으면

아무것도 모를수 밖에 없어요

60세가 넘으신 일가분도 손자가 태어나 이름을 작명할려고 하는데 항렬자를 모른다고

하시면서 전화가 오곤 한답니다 

 항렬도를 잘보면 본인이 몇세손인지 비교 해보면 누구라도 쉽게 알수가 있는데 말입니다

지현일가님도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행복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이름
공지 공지 진양하씨 사직공파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2009-12-10 179807 anonymous
공지 공지 회원가입의 대하여 2009-12-15 175060 하태길
공지 공지 종사보감이라는 책은 대종문회와 아무 관계가 없습니다 2011-10-27 179718 하태길
» 글쓰기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2] 2012-01-11 76040 하지현
31 글쓰기 하씨종사보감 발간 문의드립니다. [1] 2011-10-25 71733 하일호
30 글쓰기 계보도 건의사항 2011-09-05 61561 하맹호
29 글쓰기 반갑습니다. 2011-09-02 63698 하맹호
28 글쓰기 인사드립니다. [1] 2011-07-10 53087 하병우
27 글쓰기 운영자님 노고에 감사를... [2] 2011-06-16 53111 하태옥
26 글쓰기 일가님 전 [1] 2011-04-18 53146 하재경
25 글쓰기 거창군 해평리 추동 2011-04-18 54774 하재경
24 글쓰기 문의 드립니다. [2] 2011-01-01 52071 조성길
23 글쓰기 문의드립니다 [2] 2010-12-23 53091 하한종
22 글쓰기 인사드립니다. [1] 2010-11-13 53113 河相大
21 글쓰기 반갑습니다. [1] 2010-11-10 53030 하도섭
20 글쓰기 저는 31대손입니다.. [2] 2010-10-06 53064 하동명
19 글쓰기 안녕하십니까 하재민 입니다. [1] 2010-06-30 53060 하재민
18 글쓰기 시랑공파 세계도 바로잡습니다 [1] 2010-06-28 53039 하영오
17 글쓰기 진양하씨 사직공파 전국정기총회 [1] 2010-04-07 53096 하복규
16 글쓰기 안녕하십니까 하재민 입니다 [2] 2010-04-04 53061 하재민
15 글쓰기 정말로 감사드립니다 2010-03-11 54727 하원한
14 글쓰기 안녕하세요~ [3] 2010-02-03 53041 하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