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필/교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친필/교지

친필/교지

친필과/교지

 

조선시대 임금이 신하에게 내려주던 사령문서(辭令文書). 종래에 써오던 왕지(王旨)를 1425년(세종 7)에 개칭한 것으로, 훗날 대한제국시대에는 <칙명(勅命)>이라고 하였다. 교지는 신하에 대한 국왕의 권위를 상징하는 것으로, 그 용도에 따라 명칭이 달랐다. 관료에게 관작·관직을 내리는 교지는 고신(告身;사령장), 문과급제자에게 내리는 것은 홍패(紅牌), 생원·진사시에 합격한 자에게는 백패(白牌), 죽은 사람에게 관작을 높여 주는 추증교지(追贈敎旨), 토지와 노비를 내려 주는 노비토전사패(奴婢土田賜牌), 향리에게 면역(免役)을 인정하는 향리면역사패 외에, 죽은 신하에게 시호를 내려줄 때도 교지를 썼다. 교지에는 <시명지보(施命之寶)>라고 찍어주었으나, 홍패·백패에는 <과거지보(科擧之寶)>를 찍었다. 한 개인에게 내려진 일련의 교지는 그 시대의 관료정치 및 양반사회의 성격을 연구하는 데 중요한 자료가 되고 있으며, 고문서 가운데 비교적 많이 전해지는 이유도 자기 가문의 명예를 나타내 주는 것으로 여겨 소중하게 보관해 온 때문이다.

이미지를 클릭 하시면 크게 보실수가 있습니다

goge1.JPG
 
영의정교지

kkkk.jpg
 
경상도 관찰사교지

GOGE2.JPG
형조판서교지

dydruswnrgk.jpg
산동바위에 새겨진 친필

Pwlrdls.jpg
 
문효공 직인 3종류

ansgyrhdclsvlf2.jpg
문효공 친필

tmddmswwjd-1.jpg
승은정(承恩亭)기문 친필
ahddbeh1-3.jpg
일본 천리대에서 소장하고 있는 몽유도 원도에 쓰신 찬 詩 문효공 친필
goehd1.jpg
보물 제526호 해동명적 (海東名蹟)에 실린 문효공 친필 시문 2수
qlgoekd1.jpg
보물 제1405호 비해당(안평대군)소상팔경시첩에서 발취한 문효공 친필 차운詩

Copyright © http://jinjuha.net All rights reserved.